상단여백
HOME 노인 복지
70세 넘어도 일한다…노인 4명 중 1명은 취업자70대 이상 취업자 155만명
임문선 기자 | 승인 2024.02.21 09:27

우리나라 70대 이상 노인 4명 중 1명은 취업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칠순이 넘어도 쉬지 않고 일을 하는 것이다.

19일 통계청 국가통계포털에 따르면 지난달 만 70세 이상 인구는 631만 4000명이었고 이 가운데 취업자는 155만명이었다. 1년 전(139만000천명)과 비교하면 11.4% 증가했다.

전체 취업자 중 70세 이상 취업자가 차지하는 비중도 지난해 1월 5.1%에서 올해 1월 5.6%로 늘었다.

70대 이상 인구의 고용률은 24.5%였다. 70세 이상 노인 4명 중 1명은 취업자인 것이다.

나이를 더 올려 75세 이상에서도 전체 403만명의 인구 중 75만 6000명이 취업해 18.8%의 고용률을 기록했다.

지난해 기준 70세 이상 취업자가 가장 많이 일하는 산업은 농업·어업·임업 분야로, 전체 취업자 중 30%를 차지했다. 농촌이나 어촌에서 일하는 경우가 가장 많았다.

이어 보건업 및 사회복지 서비스업(22.8%)과 공공행정·국방·사회보장행정업(7.6%)의 취업자 비중도 높았다.

직업분류별로는 살펴보면 단순 노무 종사자가 42.1%로 가장 많았고 다음은 농림 어업 숙련 종사자(29.6%), 서비스 종사자(7.8%) 등이었다.

근로를 희망하는 노인들은 갈수록 늘어나고 있다.

지난해 5월 발표된 통계청 경제활동인구조사에 따르면 65∼79세 노인 중 계속 근로를 희망하는 사람의 비율은 전체의 55.7%였다.

지난 1년간 실제로 구직 경험이 있는 65∼79세의 비율도 18.6%였다. 계속 일하고 싶은 이유로는 ‘생활비에 보탬이 되어서, 돈이 필요해서’라는 응답이 52.2%로 가장 많았다. ‘건강이 허락하는 한 일하고 싶어서, 일하는 즐거움 때문에’라는 응답은 38.0%였다.

임문선 기자  moonsun9635@naver.com

<저작권자 © 복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문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구로구 경인로20나길 30 이좋은집 515호  |  대표전화 : 02-847-8422    
등록번호 : 서울 다 05179  |  등록일 : 1996. 12. 10  |  발행·편집인 : 김종래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조시훈
Copyright © 2024 복지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