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일반복지
서울시, 취업·창업 경쟁력 키우는 기술교육 훈련생 모집3개 기술교육원(4개 캠퍼스)에서 총 80개 학과 3506명 모집...15세 이상 서울시민 누구나 지원 가능, 훈련생 정원 30% 국가유공자 등 우선선발
조시훈 기자 | 승인 2024.07.08 12:57

서울시 기술교육원에서 8일부터 16일까지 2024년 하반기 직업교육훈련생을 모집한다. 

서울시는 서울산업 수요에 부합하는 인력을 양성하고 구직을 희망하는 서울시민의 기술교육과 취업 지원을 위해 3개 기술교육원(4개 캠퍼스)을 운영 중에 있다. 

서울시 기술교육원(4개 캠퍼스)에서 취업창업 지원 기술 교육 과정을 총 80개 학과 3506명 모집한다.

이번 하반기는 ▲정규과정(주간5개월, 야간6개월) 68개 학과 1732명 ▲단기과정 11개 학과 274명 ▲온라인과정 1개 학과 1500명 총 80개 학과에서 3506명의 훈련생을 모집한다.

15세 이상 서울시민(2009.7.8. 이전 출생자)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이외에도 서울시에 거주지가 등록된 외국인영주권 취득자, 배우자가 내국인인 결혼이민자와 그 자녀도 지원할 수 있다.

훈련생 정원의 30%는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의한 수급권자 및 차상위계층 ▴국가유공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의한 취업지원 대상자 ▴5·18 민주유공자 예우에 관한 법률에 의한 5·18 민주유공자와 그 유족 또는 가족 ▴사회복지사업법에 의한 사회복지시설 거주자 ▴한부모가족지원법에 따른 지원대상자 등 사회적 배려층을 우선 선발한다.

또한, 자립준비청년의 성공적인 홀로서기를 지원하기 위해 서울시에 주민등록을 둔 15세 이상 34세 이하 보호시설 거주 청년 또는 보호가 종료된 자립준비청년은 훈련생의 정원 외로 모집한다.

신청 인원과 관계없이 직업훈련을 원하는 자립준비청년이라면 누구나 교육 기회를 가질 수 있다. 

아울러, 중부·남부기술교육원 남부캠퍼스 자동차학과에서 18세 이상 군포시민 위탁교육훈련생을 모집해 교육을 지원한다.

북부기술교육원에서 50인 미만 소기업 사업주 및 재직자를 대상으로 <산업안전관리 온라인과정>도 운영한다. 올해부터 50인 미만 사업장까지 중대재해처벌법이 확대됨에 따라 안전관리인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사업장 지원을 위한 과정이다.

해당 과정은 온라인 수업과 현장실습 두 단계이며, 온라인 수업은 필수과정 16시간과 선택과정 1시간으로, 현장실습은 필수과정 4시간과 선택과정 6시간으로 구성되어 있다. 

온라인 필수과정은 ▴중대재해처벌법 및 산업안전보건법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및 이행 ▴법령 가이드라인 ▴중대재해처벌법 판례로 구성되어 있으며, 선택과정은 ▴기계안전 ▴전기안전 ▴건설안전 ▴화공안전 ▴산업안전보건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현장실습 필수과정에서는 컨베이어 끼임 등 안전사고 상황을 VR로 체험해 볼 수 있으며, 선택과정은 ▴기계안전 ▴전기안전 ▴건설안전 ▴화공안전 ▴산업안전보건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산업안전관리 온라인과정>은 7월8일부터 9월30일까지 북부기술교육원 홈페이지를 통해 모집하며, 서울 소재 5~49인 미만 기업체에 재직자 및 사업주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으며 서류전형 100%로 선발한다. 

해당 과정 수료를 통해 중대재해처벌법에 대한 이해를 높여 소기업 등 영세 사업장의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훈련에 필요한 수강료, 교재비, 수강 기간에 기능검정료 등 교육훈련비는 전액 무료다. 기술교육원 재학 중 국가기술자격시험 기능검정료를 지원하고, 1일 5교시 이상 교육이 진행될 때 식사도 제공한다. 수료 후에는 훈련생 사후관리를 통해 취·창업 지원 등의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훈련생은 1차 서류전형(50점)과 2차 개별면접(50점)을 거쳐 최종 확정된다. 지원동기, 훈련의욕, 학과 적합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실제 직업훈련이 필요한 실수요자를 중심으로 선발할 예정이다.

기술교육원 모집에 지원하고자 하는 시민은 구비서류를 갖춰, 각 기술교육원에 방문하거나 기술교육원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기타 모집 및 선발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각 기술교육원 또는 120다산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이해우 서울시 경제실장은 “서울시는 올해 산업안전관리 온라인과정 신설, 산업안전산업기사 과정 확대 등 산업수요에 맞춰 기업이 원하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뿐만 아니라, 카페베이커리, 기계설비유지관리 등 교육생들이 원하는 분야에서 취업, 창업할 수 있도록 경쟁력을 강화하는 프로그램도 많이 준비되어 있으니,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조시훈 기자  bokji@bokjinews.com

<저작권자 © 복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시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구로구 경인로20나길 30 이좋은집 515호  |  대표전화 : 02-847-8422    
등록번호 : 서울 다 05179  |  등록일 : 1996. 12. 10  |  발행·편집인 : 김종래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조시훈
Copyright © 2024 복지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