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장애인 인권
성폭력 피해 치료 중인 장애인 또 성폭행당해심리치료센터 방문후 성폭력 피해 쉼터 복귀하다 괴한들에 당해
박찬균 | 승인 2019.03.15 11:44

성폭력 피해 여성 쉼터에서 지내던 지적장애인이 길을 헤매다 남성들에게 또다시 성폭행한 당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경찰은 피해 진술을 듣고 수사에 나섰으나 아직 용의자를 검거하지 못했다.

14일 전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달 12일 "지적장애를 앓고 있는 청소년이 실종됐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실종수사팀을 꾸린 경찰은 A양을 이튿날 전주시 완산구 전동의 한 도로에서 발견했다.

A양은 하루 사이 자신이 당한 일들을 경찰에 털어놨다. 실종 당일 오전 9시께 A양은 성폭력 피해 여성 쉼터 관계자와 함께 심리치료센터에 들러 3시간가량 상담을 받았다. 이후 쉼터 관계자는 A양을 쉼터까지 인솔하지 않고 약도만 쥐여준 채 혼자 찾아가도록 했다.

쉼터로 이동하던 A양은 우연히 신원을 알 수 없는 남성들과 마주쳤고, 이들은 A양을 인근 모텔로 끌고 가 성폭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범행 장소 인근 폐쇄회로(CC)TV 영상을 분석, 용의자 뒤를 쫓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사건 발생 당일 CCTV 영상을 분석 중이지만 A양을 끌고 간 남성들 신원이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박찬균  allopen@bokjinews.com

<저작권자 © 복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영등포구 대림로 83 광진빌딩(대림동 990-44)  |  대표전화 : 02-847-8423  |  팩스 : 02-847-8424
등록번호 : 서울 다 05179  |  등록일 : 1996. 12. 10  |  발행·편집인 : 김종래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조시훈
Copyright © 2019 복지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