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성 복지
마스터카드, 여성기업가지수 한국 순위 지속 상승 “한국 여성 활동적”2019년 39위에서 한 단계 상승, 2년 전 대비 6단계 올라... 지식 자산&금융 접근도는 3위, 반면 선진화 성과는 48위 그쳐
이윤희 기자 | 승인 2020.12.30 10:37
마스터카드가 발표한 여성기업가지수의 한국 순위 변화

우리나라 여성기업가의 경제활동이 갈수록 활발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스터카드가 발표한 여성기업가지수(Mastercard Index of Women Entrepreneurs 2020)에 따르면 한국은 올해 100점 만점에 60.04점을 얻어 조사 대상 58개 시장 중 38위로 2019년 조사(58.3점, 39위)보다 한 단계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 2017년에는 57.6점으로 42위, 2018년에는 57.2점으로 44위를 각각 기록한 바 있다.

마스터카드는 특히 2013년 4% 수준이었던 한국 여성 노동 인구의 기업가 비율이 현재 11%까지 뛰어오르는 등 매우 적극적으로 변화했다고 평가했다. 이는 아태지역의 다른 시장들과 비교해도 높은 수준인데 호주는 9%, 싱가포르 6%, 중국 8%, 일본 3% 정도의 비율을 나타내고 있다.

또 비즈니스 편의성과 중소기업 지원책 등 여성의 기업활동에 필요한 인프라도 잘 갖춰져 있다고 평가했다. 다만 여느 지역과 마찬가지로 비즈니스 리더십에서의 성평등성 관련 인식 부족 등 장벽은 여전해 이것이 여성의 기업활동에 걸림돌이라고 분석했다.

마스터카드는 2017년부터 OECD와 세계은행, 국제노동기구(ILO) 등 주요 국제기구에서 공개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각 지역의 여성 기업가 현황 및 사회 환경적 지원 정도를 분석하고 있다. 해당 자료는 세계 여성기업가들의 사회경제적 기여를 강조하고 이들의 성공과 실패에 영향을 주는 여러 요인에 대한 통찰력을 제공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해당 자료는 우선 각 지역별 여성 오너의 비율을 조사한 뒤 이를 토대로 크게 세 부문에 걸쳐 평가를 진행한다. 한국은 여성의 전문지식과 포용적인 금융 활용도 등을 평가하는 ‘지식 자산&금융 접근’ 부문에서는 88.1점으로 전체 3위에 오르기도 했지만, 사회문화적 환경을 측정하는 ‘여성 선진화 성과’ 부문은 40.6점에 그쳐 48위에 머물렀다. 기업가로서 활동하기 위한 ‘협조적인 기업가 조건’ 부문에선 68.8점으로 17위를 기록했다.

이번 조사에서 가장 높은 여성기업가지수를 받은 지역은 이스라엘이었다. 이스라엘은 2020년 74.7점을 받아 2019년 4위에서 1위로 올라섰다. 이스라엘은 2년 안에 여성 사업가 수를 두 배로 늘리겠다는 정부 정책과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 제도가 뒷받침되며 2020년 1위에 선정됐다.

그 뒤는 미국(74.0점, 2위), 스위스(71.5점, 3위), 뉴질랜드(70.1점, 4위), 폴란드(68.9, 5위), 영국(68.7점, 6위), 캐나다(68.6점, 7위), 스웨덴(68.3점, 8위), 호주(67.5점, 9위), 스페인(67.3점, 10위) 순이었다. 아태지역에선 뉴질랜드와 호주가 각각 1, 2위를 차지한 가운데 태국(66.9점)이 3위, 타이완(66.6)이 4위, 홍콩(65.8)이 5위를 차지했다. 아태지역 15개 비교 시장 중 한국은 12위였다.

마스터카드는 코로나19의 세계적인 대유행이 여성기업가들의 비즈니스에 진전을 이룰 수 있는 촉매제가 돼 성별에 따른 편견을 바로잡을 기회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줄리엔 로(Julienne Loh) 마스터카드 아태지역 기업 파트너십 담당 선임부사장은 “이번 연구 결과 성 불평등은 경제적 부(富), 발전 수준, 규모, 지리적 위지 등과 관계없이 코로나19 이전부터 지속돼 왔음을 확인했다”며 “팬데믹이 이러한 상황을 더욱 악화시켰다는 점을 확인한 만큼 여성들이 리더로서 살아남고 성장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프로그램과 디지털 기술, 금융 서비스 등을 지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마스터카드는 코로나19의 특수한 상황에서도 저신다 아전 뉴질랜드 총리,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차이잉원 타이완 총통 등 여성 세계 지도자들이 질서와 확신, 신뢰와 침착함을 보여주면서 성공적으로 팬데믹 상황을 통제하는 리더십을 발휘했다고 평가했다.

마스터카드는 여성기업가들과 소기업들을 위해 다양한 활동들을 하고 있다. 마스터카드는 2025년까지 전 세계 10억명의 사람들과 5000만개의 중소기업들이 디지털 경제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러한 노력의 하나로 마스터카드는 세계 2500만명 이상의 여성 기업가들에게 자금 지원, 멘토링, 기술 개발 등을 지원해 이들의 비즈니스 성공을 돕고 있다.

이윤희 기자  bokji@bokjinews.com

<저작권자 © 복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윤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영등포구 대림로 83 광진빌딩(대림동 990-44)  |  대표전화 : 02-847-8422    
등록번호 : 서울 다 05179  |  등록일 : 1996. 12. 10  |  발행·편집인 : 김종래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조시훈
Copyright © 2021 복지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