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행사 행사
제19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3일차 주요결과2022 베이징 동계패럴림픽 알파인스키 국가대표 최사라, 대회전에서 첫 금 수확
조시훈 기자 | 승인 2022.02.16 10:03
15일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리조트에서 진행된 제19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선수부 남자 크로스컨트리스키 클래식 3km(좌식) 경기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신의현(세종) 선수가 경기를 펼치고 있다.

제19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3일차인 15일에는, 선수부와 동호인부에서 알파인스키 및 크로스컨트리스키 경기가 열리며, 총 13개의 메달이 나왔다.

2022 베이징 동계패럴림픽대회에 출전하는 서울의 최사라(가이드: 김유성)는 여자 알파인스키 대회전(시각)에서 금메달을 거머줬다.

최 선수는 1회전 26초54, 2회전 28초10으로 최종 54초64를 기록하며 2위 봉현채(경기도)에 6초48 앞서 레이스를 마쳤다. 제주의 한상민은 남자 알파인스키 대회전(좌식)에서 최종 54초00으로(1회전: 26초55, 2회전: 27초45)으로 1위에 올라 2관왕으로 이번 대회를 마무리했다.

15일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리조트에서 진행된 제19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선수부 여자 크로스컨트리스키 클래식 3km(좌식) 경기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김윤지(서울) 선수가 경기를 펼치고 있다.

크로스컨트리스키에서는 대한장애인체육회 기초종목(꿈나무) 육성사업에서 발굴되어 장애인동계체전에 첫 출전한 서울 김윤지가 여자 클래식 3km(좌식)에서 8분59초80으로 우승해 2관왕이 되었다. 세종의 신의현도 남자 클래식 3km(좌식) 경기에서 7분35초20으로 세 번째 금메달을 획득해 대회 4관왕에 한걸음 더 다가갔다.

동호인부 크로스컨트리스키 클래식 3km 지적장애부 경기에서는 최재형과 박영순이 남녀 1위에 올라 전남이 금메달을 독차지했다. 알파인스키 대회전(지적)에서는 이권회와 정선정이 남녀 금메달을 따며, 경기도의 금빛 물결이 이어졌다.

한편, 2022 베이징 동계패럴림픽대회 윤경선 선수단장은 국가대표 알파인스키 및 스노보드 선수단 격려를 위해 금일 강원도 횡성을 방문했다. 윤경선 단장은“펜데믹 속에서도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는 선수단이 자랑스러우며, 모든 선수들이 부상없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대회를 마치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15일 강원도 횡성 웰리힐리파크에서 진행된 제19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선수부 여자 알파인스키 대회전(시각) 경기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최사라(서울) 선수가 경기를 펼치고 있다.
제19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선수부 여자 크로스컨트리스키 클래식 3km(좌식) 경기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김윤지(서울) 선수가 경기를 펼치고 있다.

대회 마지막날인 16일에는 스노보드(선수부)와 크로스컨트리스키(선수부 및 동호인부) 경기가 펼쳐진다.

대회 사흘째인 15일 오후 6시 기준 종합순위는 서울이 19,320.02점으로 1위를 달리고 있고, 경기도가 16,713.80점, 부산이 10,649.02점으로 뒤를 잇고 있다.


* 대회 홈페이지 : http://19thwinter.koreanpc.kr
* 대한장애인체육회 SNS 매체
◇ 블로그 : https://blog.naver.com/kosad_blog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KoreaParalympic/
◇ 트위터 : https://twitter.com/kosadpr
◇ 인스타그램 : https://www.instagram.com/kpcsports
◇ 유튜브 : https://www.youtube.com/channel/UCaRaMx9JJZMdHOCjbj34esw

 

조시훈 기자  bokji@bokjinews.com

<저작권자 © 복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시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구로구 경인로20나길 30 이좋은집 515호  |  대표전화 : 02-847-8422    
등록번호 : 서울 다 05179  |  등록일 : 1996. 12. 10  |  발행·편집인 : 김종래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조시훈
Copyright © 2024 복지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