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4대보험
국민연금 수급자 600만명 돌파…100세 이상 수급자 126명500만명 돌파 2년1개월 만에…592만명에 월 2조6000억원 지급
박찬균 | 승인 2022.05.24 09:02

부부합산 최고 월 446만원, 개인 최고 연금액은 246만원

국민연금 수급자 600만명 돌파를 기념해 국민연금 정호원 연금정책국장(왼쪽부터), 류정영 강릉지사장, 수급자 박용수 씨, 김정학 연금이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국민연금공단 제공]

국민연금 수급자가 600만명을 돌파했다. 1988년 제도가 시행된 지 34년 만이다.

23일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국민연금 수급자는 2020년 4월 500만명을 넘은 데 이어 2년 1개월 만인 이달 600만 명을 넘어섰다. 연금 수급자가 300만명에서 400만명으로 느는 데 4년 8개월, 400만명에서 500만명으로 느는 데 3년 6개월이 걸렸던 점을 보면 국민연급 수급자의 증가 속도는 점차 가팔라지고 있다.

베이비붐 세대 은퇴 등으로 수급자가 빠르게 느는 것으로 공단은 분석했다. 지난 3월 기준으로 국민연금공단은 592만명의 수급자에게 월 2조6000억원의 연금을 지급했다. 500만명 돌파 시점인 2020년 4월과 비교해 수급자 수는 88만명(18%), 금액은 6000억원(31%) 증가한 수치다.

급여 종류별 수급자는 노령연금이 496만명(84%), 유족연금 89만2000명(15%), 장애연금 6만9000명(1%)이었다. 월 100만원 이상 수급자는 48만7728명, 200만원 이상 수급자는 2994명이다.

부부합산 최고 연금액은 월 446만원, 개인 최고 연금액은 246만원으로 나타났다. 특히 부부 모두 노령연금을 받는 수급자는 54만3491쌍으로, 2020년 4월 대비 16만쌍(43%) 급증했다. 이중 합산으로 300만원 이상의 연금을 받는 수급자는 330쌍이었다. 같은 기간 62세 이상 수급자는 464만명에서 556만명으로 92만명(20%) 늘었다.

누적 최다 연금지급액은 3억3705만6000원, 최장 지급기간은 398개월, 최고령자는 109세였다.

또 100세이상 수급자는 남성 29명, 여성 97명으로 총 126명이었고 평균 월 지급액은 24만1000원이었다.

공단은 최근 '600만 번째 수급자'인 박용수(62) 씨에게 국민연금 수급증서와 기념품을 전달했다. 박씨는 1988년 국민연금에 가입해 31년 3개월간 8658만원을 납부했다. 앞으로 매월 168만원의 연금을 받게 되는데, 기대수명(83.4세)을 기준으로 한 총 연금 지급액은 납부액의 5배가량인 4억3600만원가량이다.

 

박찬균  allopen@bokjinews.com

<저작권자 © 복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구로구 경인로20나길 30 이좋은집 515호  |  대표전화 : 02-847-8422    
등록번호 : 서울 다 05179  |  등록일 : 1996. 12. 10  |  발행·편집인 : 김종래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조시훈
Copyright © 2024 복지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